본문 바로가기
자동차종합정보&story

일본식 자동차 관련 용어 및 표현을 우리말로

자동차에 일본식 표현이 

많이 사용되고 있다는 거 아시죠?

특히 카센타에 가면 많이 들을 수 있는데,

자동차에 관한 일본식 표현들이 어떤 것이

있는지 알아보고 좋은 우리말은 무엇인지

공부해보는 시간을 가져봅니다.

엥꼬는 어린 아이가 바닥에 주저 앉아

움직이지 않는다는 뜻의 일본어입니다.

자동차가 움직이지 않을 때도 쓰인답니다. 

빵꾸는 펑크의 일본어 표현이에요.

정확한 표현은 puncture 입니다.

 

구멍으로 순화해서 쓰는 게 좋을 것 같아요.

잘 쓰지는 않는 표현이기는 하지만

'핸들 모도시' 라는 말은 돌려놓은

운전대를 똑바로 되돌려 놓으라는 뜻입니다.

일본어 모도스에서 유래된 말입니다. 

마후라는 머플러의 일본식 표현입니다.

보통 머플러는 배기시스템의 맨 끝

소음기를 의미합니다. 

데루등은 테일램프의 일본식 표현입니다.

테일(tail)을 테루로 읽은 것입니다.

우리말로 바꾸면 후미등이라고 하면됩니다.

크락숀은 클랙슨(Klaxon)이라는 자동차 경적을

만드는 회사를 일본식으로 발음한 것입니다. 

경적으로 바꿔서 표현할 수 있겠죠.

쇼바는 쇼크업소버(shock absorber)를

일본식으로 표현한 것입니다.

우리나라 말로는 완충기라고 표현하죠.

이외에도 "후렌다" / 휀더

"본네트" / 보닛 또는 후드

"세루모타" / 시동모터

"핸들" / 운전대

"메다방" / 계기판

"다시방" / 대시보드(글로브박스)

"고바이" / 언덕

"후까시" / 변속기 중립에서 가속 페달 밟아주기

"썬팅" / 틴팅"찐빠" / 이상(불량)

 

 

 

Comments